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5월에 뜨는‘슈퍼문’, 해양 안전사고 주의하세요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7-05-24 조회수 1413
첨부파일
  1. 170525(조간) 5월 슈퍼문 대비 해양안전사고 주의(해양조사원).hwp (size:894KB)
내용

5월에 뜨는‘슈퍼문’, 해양 안전사고 주의하세요
- 26(금)~28(일) 큰 조차 발생 예상…저지대 해안 침수 등에 주의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이동재)은 오는 5월 26일(금) 달과 지구 사이의 거리가 가장 가까워지는 슈퍼문(Super Moon)* 현상의 영향으로 이후 이삼일 간 해수면이 상승하고 조차가 크게 나타날 것이라고 예측하였다.

  * 보름 또는 그믐에 달의 중심과 지구 중심 간 거리가 가까워져 달이 매우 크게 보이는 현상으로, 수퍼문이 뜨는 시기에는 달의 인력이 강해져 기조력(조석을 일으키는 힘)이 커짐.  올해 슈퍼문은 4월 28일(그믐), 5월 26일(그믐), 6월 23일(그믐), 12월 4일(보름) 총 4회

 

   이번 슈퍼문은 그믐달 모양이며 지구와 357,208 km 거리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되며, 9월 백중사리 시기*보다도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가 12,000 km이상 가까워져 해수면이 상승하고 조차가 크게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 음력 7월 15일(2017년 양력, 9월 5일(화)) 이후 3∼4일 동안 조차가 크게 나타나는 시기

 

  이번 슈퍼문과 함께 오는 대조기의 조차(潮差)는 인천과 평택 인근에서 28일(일) 9.7m로 가장 두드러지게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26일(금)에는 제주를 포함한 남해안 서부에서 2.9~4.3m, 부산?마산?통영 등 남해안 동부에서 1.5~3.0m의 조차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며, 27일(토)에는 군산?영광?목포 등 황해 남부에서 5.7~7.5m의 조차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차가 큰 시기에는 썰물 때 갯벌이 평소보다 넓게 드러나고 갯바위에 접근하기 용이하지만, 밀물 때가 되면 바닷물이 평소보다 빠르고 높게 차올라 순식간에 고립되어 위험에 빠질 수 있다. 특히, 기온이 따뜻해지는 5월 말은 갯바위낚시나 갯벌체험과 같은 해양활동이 증가하는 시기이므로, 예상 고조시간과 현장의 기상을 미리 확인하고 물이 차오르는 속도를 수시로 살피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

 

  허룡 국립해양조사원 해양예보과장은 “작년 11월 슈퍼문의 영향으로 인천 소래포구와 진해 용원동 등 해안가 어시장과 해안도로 등이 침수된 사례가 있었다.”라며, “오는 5월 슈퍼문 기간에는 해안 저지대에서 범람이나 침수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국립해양조사원은 ‘실시간 고조정보 서비스’ (www.khoa.go.kr)를 통해 조위관측소가 설치된 33개 지점에서 실시간 해수면 높이와 4단계(관심, 주의, 경계, 위험) 고조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목록
다음글
국립해양조사원,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바다의 날』
이전글
바다에 관한 안전 정보, 한 권으로 만난다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