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오늘의 해무(海霧) 발생확률은? 미리 확인하고 출발하세요!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8-04-10 조회수 243
첨부파일
  1. 180409(조간) 인공지능 이제 해양안전 저해요소인 해무 정보 제공에 활용(해양조사원.hwp (size:1110KB)
내용

오늘의 해무(海霧) 발생확률은? 미리 확인하고 출발하세요!
- 국립해양조사원, 인공지능 활용 해무 발생 예측기술 개발 및 서비스 개시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이동재)은 인공지능(AI)을 활용하여 ‘해무’의 발생확률을 예측하는 기술을 개발하고, 4월 9일(월)부터 해무정보 제공서비스를 본격 개시한다고 밝혔다.

 

  해무정보는 국립해양조사원 누리집의 ‘항계안전 해양정보 제공 시스템’ (www.khoa.go.kr/pois)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현재 시점으로부터 3시간 후, 6시간 후, 12시간 후의 해무 발생확률을 볼 수 있다.

 

  바다와 인근 해안지역에 발생하는 안개인 해무는 선박의 안전운항을 위협할 뿐 아니라 항만과 교량 통제에도 지장을 준다. 국립해양조사원은 2016년부터 부산항, 울산항 등 전국 11개 항에 해무관측소를 구축하여 실시간 영상(CCTV)을 제공하는 한편, 관련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해무예측 시스템 개발을 추진해 왔다.

 

  2년 간의 연구 결과 기온·수온·풍향·풍속 등 기상 관측자료와 시정거리 간 상관관계를 파악하여 해무 발생 가능성 예측기술을 개발하였으며, 우선 통항 선박이 많은 인천항과 해운대 앞바다 해역에 대해 시범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범사업 결과를 바탕으로 올해 연말까지 목포항, 여수·광양항, 군산항, 대산항 등 총 6개항 인근 해역으로 서비스 대상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동재 국립해양조사원장은 “해무 발생 가능성을 예측하기 위한 기초 자료인 수온?기온 등 해양관측정보를 지속 축적하고, 예측 정밀도를 높이기 위해 시스템 개선에도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이 시스템이 해양사고 예방과 효율적인 항만이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목록
다음글
여객선 항로에 특화된 뱃멀미 지수 특허 등록
이전글
동해 항만해역 교통안전을 위한 해저지형 정밀조사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