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속초항 크루즈부두 긴급 수로측량 실시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8-05-08 조회수 257
첨부파일
  1. 180508(즉시) 속초항 크루즈 부두 긴급 수로측량(해양조사원).hwp (size:7460KB)
내용

속초항 크루즈부두 긴급 수로측량 실시
- 대형크루즈, 코스타 세레나호 안전입항 준비완료! -

 

 

  국립해양조사원 동해해양조사사무소(소장 김서철)는 대형 크루즈선 ‘코스타 세레나호’의 5월 11일 속초항 크루즈부두 입항안전을 위해, 지난 4월 30일~5월 1일까지 수심 및 해저지형을 정밀 조사하였다고 밝혔다.

 

  대형 크루즈선인 코스타 세레나호(11만 4천톤)는 해수부 주관 크루즈 체험단을 포함한 승객 3,700여명이 탑승하여 부산항, 속초항, 러시아, 일본 등 주요항만을 거쳐 부산항으로 입항할 예정이다.

 

  속초항 크루즈부두는 대형크루즈선의 안전한 입?출항 및 운항을 위해 작년 9월과 10월, 준설공사가 시행되어 안점수심을 확보해 놓은 상태이나, 대형크루즈의 첫 입항 안전을 위해 강원도환동해본부가 조사를 요청하였다.

 

   해양조사선 “동해로호”를 긴급 투입하여 정밀 조사한 결과, 크루즈선 운항에 주의할 해저지형과 수중 구조물을 발견하여 강원도환동해본부에 제공하여 이용토록 하였다.

 

  동해해양조사사무소 관계자는 “크루즈 전용부두 등 크루즈산업의 기반시설이 확충되고 있는 만큼, 기관 간 협업과 필요시 정밀 수로조사를 통하여 보다 안전한 해상교통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
다음글
안마도 남부 해저지형, 11년만에 베일을 벗는다
이전글
삼척·울산 부근 항해안전을 위한 연안해역조사 실시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