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해양정보 활용으로 일자리 해법 찾는다.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8-09-12 조회수 164
첨부파일
  1. 180913(조간) 2018년 해양정보 산업화 민관협력 간담회 (해양조사원).hwp (size:6575KB)
내용

해양정보 활용으로 일자리 해법 찾는다.
- 해양수산부 해양정보 활용 민·관 협력 산업화 간담회 열어 -


 


  일자리 창출이 정부의 최우선 과제로 자리 잡은 가운데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이동재 원장)은 해양정보의 민간 활용을 확대하여 관련 산업시장을 육성하기 위한 민·관 협력 간담회를 9월 13일 서울 한국해양조사협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립해양조사원은 2014년부터 민?관 간담회를 통해서 민간기업과 의견을 나누었으며, 카카오, 삼영이엔씨 등 13개 기업들과 해양정보 산업육성을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바다 스크린골프 코스, 해저탐험 VR, 3차원 선박 내비게이션 등을 시범개발 하는 등 해양정보 산업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는 20여개 민간 기업이 참여하여 해양공간 가상체험, 선박 내비게이션, 해양교육, 생활디자인, 해양레저, 해양 포털 분야 등 해양정보 산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문제점 및 개선 방안 등을 허심탄회하게 논의할 예정이며, (주)네모, (주)뉴딘플렉스, 와바다다(주) 등 3개 해양정보 민간기업 대표들과는 해양레저 앱, 스크린 낚시, 바다 체험형 VR 컨텐츠 등 해양정보 관련 서비스 개발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동재 국립해양조사원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서 “해양정보와 민간기술이 융합될 경우 기존 해양정보 산업의 4차 산업화에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라며 “앞으로 해양정보 개방 확대, 수수료 할인 등을 추진하여 관련 시장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록
다음글
해양과학기지, 유엔 산하 해양-기상 모니터링 국제관측망 등록
이전글
2017년 이뤄진 해양조사의 모든 것, 한 권에 담았다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