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동해 소개

동해의 북쪽 40°N 부근에서는 대한난류와 북한한류가 마주쳐 이른바 조경(造境)을 이루어 좋은 어장을 현성한다.

동해는 아시아 대륙의 동북부, 한반도 및 러시아의 연해주와 일본열도, 사할린섬으로 둘러싸인 연해(緣海)로 남북의 길이 약 1,700km, 동서의 최대길이 약 1,110km이며, 넓이는 약 1,007,300㎢이다.

동해는 신생대 제3기말에 대단층 운동으로 함몰하여 생성된 해분(海盆)으로 태평양과는 쓰가루해협(津輕海峽), 동중국해와는 대한해협(大韓海峽), 오호츠크해와는 라페루즈해협(일명 宗谷海峽)과 타타르해협을 통하여 연결된다.

동해 3,000m이상의 심해부(深海部)는 약 30만㎢나 되며, 평균수심은 1,684m이고, 가장 깊은 곳은북동쪽 오구시리섬(墺尻島)부근의 3,762m이다. 대륙붕은 약 21만㎢로 전체 넓이의 약 1/5정도이다.
전체적으로 볼 때 동부보다 서부가 깊고 남부보다 북부가 깊다.

해저지형은 북위 40°선을 기준으로 북부가 단순하고 남부는 복잡하다. 동해의 남부중심에는 울릉도(37°-29´N, 130°-55´E)와 독도(37°-14´N, 131°-52´E)가 있고, 일본측 서남부에는 오키제도가있다.

동해의 북쪽 40°N 부근에서는 대한난류와 북한한류가 마주쳐 이른바 조경(潮境)을 이루어 좋은 어장을 형성한다. 해저곡(海底谷)이 발달한 동한만은 저서어류(底棲魚類)의 어장으로 세계 4대어장의 하나인 북태평양서부 어장중에서 중심어장을 이룬다.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