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해도(海圖) 없는데요’이제는 옛말!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7-10-30 조회수 480
첨부파일
  1. 171031(조간) 주문형 해도 프린트(POD)서비스 실시(해양조사원).hwp (size:3376KB)
내용

‘해도(海圖) 없는데요’이제는 옛말!

- 11월부터 주문형 해도인쇄 서비스 도입... 품절 걱정 없이 구입 가능해져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이동재)은 판매용 해도(海圖)의 품절에 따른 구매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오는 11월부터 ‘주문형 해도 인쇄(POD : Printed On Demand) 서비스’를 실시한다.

 

  국립해양조사원은 380여종의 해도를 간행하고 예상 수요에 맞추어 인쇄?비치하고 있으나, 갑자기 대규모 수요가 발생할 경우 일시적으로 일부 해도가 품절되는 경우가 있었다. 이러한 경우 그간의 개정사항을 반영하고 다시 해도를 인쇄소에서 인쇄하기까지 수일의 기간이 소요되므로, 해당 해도를 구매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이 기다려야 하는 불편을 겪었다.

 

  국립해양조사원은 이러한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올해 11월부터 ‘주문형 해도 인쇄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였다. 이 서비스는 최신 정보가 반영된 해도를 특수 출력장비를 활용하여 즉시 인쇄하는 서비스로, 품절된 해도를 다시 발행하기까지의 기간 동안 해당 해도를 찾는 소비자에게 제공된다.

 

  해당 서비스를 통해 인쇄된 해도는 테두리 부근에 정품임을 인증하는 홀로그램 스티커와 ‘Printed On Demand’ 문구가 기재되어 있으며, 이전의 종이해도와 동일한 단가*로 이용할 수 있다. 이용을 원하는 경우 판매대행사**를 통해 구매 가능하며 항해용으로 즉시 사용할 수 있다.

   * 1장 단가 : A0(840x1189mm) = 18,300원 / A1(594x841mm) = 11,500원 / A2(420x594mm) = 7,300원

  ** 한국해양개발주식회사(051-996-9500)

 

   이동재 국립해양조사원장은 “이번에 새롭게 도입되는 이 서비스를 통해 앞으로 해도를 필요로 하는 소비자들이 품절 걱정 없이 해도를 구매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해도 이용자의 불편사항을 지속파악하고 개선함으로써, 선박의 안전운항을 위한 환경을 마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
다음글
바다를 품은 디자인, 스마트 어플 아이디어 대방출!
이전글
조석예보 지역 대폭 확대로 해양정보 사각지역 해소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