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보도자료

우리나라 연안 해수면 상승속도 계속 빨라지나?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8-12-27 조회수 196
첨부파일
  1. 181227(즉시) 우리나라 연안 해수면 상승(해양조사원).hwp (size:1270KB)
내용

우리나라 연안 해수면 상승속도 계속 빨라지나?
- 평균해수면 상승률은 전년 대비 소폭 감소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강용석)은 29년간(‘89~’17) 관측한 해수면 자료 분석 결과, 우리나라 연안의 장기 해수면 상승 속도는 점차 빨라지고 있으며, 올해는 전년에 비해 소폭 감소했다.


 


  국립해양조사원은 2009년부터 18개 조위관측소 자료를 바탕으로 매년 해수면 상승률을 발표하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20년 이상 관측자료가 누적된 서해안 3개 조위관측소(인천, 보령, 위도)를 추가하여 총 21개소를 대상으로 29년간 상승률을 산정했다.


 


  21개 관측소 자료 분석 결과, 전 연안 평균 상승률은 2.90mm/yr이며, 평균 해수면 상승률은 제주부근(4.44mm/yr)이 가장 높았고 동해안(3.70mm/yr), 남해안(2.41mm/yr), 서해안(2.07mm/yr) 순으로 나타났다. 각 관측지점별로 보면 제주가 5.76mm/yr로 가장 빨랐으며, 그 다음 울릉도(5.67mm/yr), 거문도(4.55mm/yr), 포항(4.47mm/yr), 가덕도(4.34mm/yr) 순이었다. 


 


  특히 해수면 상승률의 변동 폭을 파악하기 위해 18개 조위관측소를 비교한 결과, 우리나라의 최근 29년간 평균 상승률은 2.89mm/yr으로, 전년 발표한 최근 28년간(`89~`16) 상승률 2.96mm/yr 대비 소폭 감소했는데, 이는 대부분의 관측소에서 `17년의 연평균 해수면이 `16년 연평균 해수면보다 약 5cm 가량 낮아졌기 때문으로 파악되었다.


 




































 지역


 해수면 상승률 (mm/yr)


 세부지역(18개 관측소)


 '89∼`16년
(28년간)


 `89∼`17
(29년간)년


 차이


 제주부근


 4.55


 4.44


 -0.11


 제주, 서귀포, 거문도


 동해안


 3.78


 3.70


 -0.08


울산, 포항, 묵호, 속초, 울릉도


 남해안
(제주부근 제외)


 2.48


 2.41


 -0.07


 추자도, 완도, 여수, 통영, 가덕도, 부산


 서해안


1.47


1.44


-0.03


 안흥, 군산, 목포, 흑산도


 



  국립해양조사원 관계자는 “해수면 장기 관측자료를 분석한 결과가 지구온난화와 관련된 국가 정책 수립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목록
다음글
항해안전정보, ‘인터넷 방송’ 으로 만나세요
이전글
우리나라 “신비의 바다갈라짐” 명소는 어디어디 있을까?

현재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홈페이지 서비스 개선을 위하여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확인
이동 이동 이동 이동